Skip to content

대한성공회 제자교회대한성공회 제자교회

  • 성서 생활 365 - 1 주차
  • 조회 수: 1300, 2019-02-10 21:08:52(2019-02-10)
  • 1주차(201916)

    마태오 11~ 223

    예수님의 족보

    11~17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

    118~25

    동방 박사의 방문

    21~12

    이집트로 피난가다

    213~15

    아기들을 학살하다

    216~18

    이집트에서 돌아오다

    219~23


    1. 말씀의 전개

    () 예수님은 아브라함의 후손이고 다윗의 자손입니다. 아브라함부터 다윗까지 14, 다윗부터 바빌론 포로까지 14, 바빌론 이후부터 예수님까지 14대입니다.

    () 마리아는 요셉과 약혼하였는데 마리아는 임신 중이었습니다. 요셉에게 천사가 나타나 성령으로 인한 동정녀 잉태임을 고지하였습니다. 요셉은 천사의 말에 따라 마리아와 결혼을 하였고 이후 아기가 태어났습니다.

    () 동방박사들이 별을 따라 예루살렘에 왔습니다. 그들은 헤로데를 만나 예수의 탄생을 알렸습니다. 헤로데는 동방박사들에게 예수의 탄생지를 알아올 것을 부탁하였습니다. 하지만 그들은 예수를 경배하고 다른 길로 돌아갔습니다.

    () 천사가 요셉에게 나타나 헤로데를 피해 이집트로 피신할 것을 권하였습니다. 요셉은 즉시 마리아와 아기 예수를 데리고 이집트에 가서 헤로데가 죽을 때까지 이집트에서 살았습니다.

    () 헤로데는 동박박사들에게 속은 것을 알고 베들레헴과 그 인근에 사는 두 살 이하의 사내아이를 모두 죽여 버렸습니다.

    () 헤로데가 죽자 요셉과 그 가족은 이스라엘로 돌아왔지만 예루살렘의 베들레헴은 위험하다고 생각하여 나자렛으로 이주하였습니다.


    2. 생활에 적용 개인적으로 QT-NOTE를 만들어 보세요.

    () 예수께서 십자가에 죽으시기 전까지는 예수님 족보는 유대에 국한되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그 족보에 우리 모두가 해당됩니다. 예수님의 후손으로서 나 자신을 생각해 봅시다.

    () 하느님의 말씀은 과학이나 상식으로 설명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말씀은 상식 위에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생활 속에서 하느님의 말씀이 어떻게 적용되었는지 글로 적어 봅시다.

    () 동방박사는 이교도 점성가입니다. 그들마저도 예수탄생을 알았습니다. 이처럼 주님 말씀은 믿지 않는 사람도 알 수 있도록 명확합니다. 최근에 내가 명확하게 느낀 말씀을 찾아봅시다.

    () 요셉은 하느님의 말씀에 곧바로 순종하였습니다. 만약 요셉이 하느님 말씀에 순종하지 않고 고민만 하였다면 어땠을까요? 지금 내가 순종을 미루고 고민하는 문제를 생각해 봅시다.

    () 본문의 아기 학살 사건은 세속 권력의 한계를 보여 줍니다. 세속의 권력은 자신을 위해 작용합니다. 이것이 세속 권력과 하느님 나라의 차이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하느님 나라의 특징을 세 가지만 생활 노트에 적어 봅시다.

    () 예수님께서 돌아오신 곳은 화려한 도시가 아니었습니다. 시골이며 차별을 받는 동네 나자렛이었습니다. 예수님께서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시고 나자렛에서 자란 이유를 생각해 봅시다.

     

    3. 성서 퀴즈 6월과 12월에 성서 경시대회가 열립니다.

    예수 족보의 시작은 누구일까요? ( )

    바빌론은 지금의 어디일까요? ( )

    예수의 부모님 이름은? ( )

    예수탄생 시기에 로마로부터 유대의 통치를

    허락받은 사람은? ( )

    예수님께서 자란 나자렛이라는 동네는 어느

    지역에 속할까요? ( )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정답(201916일 성서 퀴즈)

    아브라함 메소포타미아 요셉, 마리아 해로데 갈릴래아

    Profile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246 청지기 547 2019-02-11
3245 청지기 761 2019-02-11
3244 청지기 702 2019-02-11
3243 청지기 982 2019-02-11
3242 청지기 949 2019-02-11
3241 청지기 1004 2019-02-11
3240 청지기 1033 2019-02-11
3239 청지기 1161 2019-02-11
청지기 1300 2019-02-10
3237 청지기 1114 2019-02-10
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