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대한성공회 제자교회대한성공회 제자교회

  • 성서생활 365 (6월6일 – 6월11일)
  • 조회 수: 947, 2022-06-06 08:51:28(2022-06-06)
  • 365.jpg


    21(66611)

    로마서

    로마인들에게 보낸 편지

    1:1-15

    인간의 타락상

    1:18-32

    하느님의 공정한 심판

    2:1-16

    율법과 유다인

    2:17-29

    율법에서 믿음으로

    3:21-30

    아브라함의 믿음

    4:1-12



    주간묵상


    (월) 사도 바울로가 로마인들에게 쓴 편지입니다. 바울로는 자신이 로마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가 하느님의 아들이심을 전하고, 로마인들이 하느님의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로서 복음을 믿으며 살아가도록 사명을 받은 사람임을 밝힙니다.


    (화)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창조물들이 타락하여 하느님을 섬기지 않고 우상을 만들어 섬기는 것을 지적하고 하느님을 섬기며 살기를 촉구합니다.


    (수) 하느님의 심판은 피할 수 없습니다. 바울로는 오직 율법을 실천하며 꾸준히 선을 행하고 불멸의 것을 추구하는 사람들만이 영원한 생명을 얻게 될 것이라 강조합니다.  


    (목) 바울로는 성령으로 말미암아 마음에 받는 할례가 진정한 할례임을 강조하며, 겉으로만 드러내고 진정으로 하느님의 말씀을 섬기지 않는 것을 지적합니다.  


    (금) 하느님의 의와 은총은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을 통해 아무런 차별도 없이 모든 사람들에게 베풀어집니다. 이는 우리의 자랑이나 업적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하느님께서 거저주시는 은총으로 이루어집니다.  


    (토) 아브라함도 할례를 받지 않은 상태에서 하느님께 인정을 받고 하느님을 따르는 믿음을 보였습니다. ‘주님께서 죄가 없다고 인정해 주시는 사람은 행복하다‘ 라고 말씀하신 것처럼 할례를 받지 않고도 믿음으로 올바른 사람이라고 인정받을 수 있음을 드러냅니다. 



    성서 퀴즈  


    ① 나는 그 (        )을 부끄럽게 여기지 않습니다. 복음은 먼저 유다인들에게 그리고 이방인들에게까지 믿는 사람이면 누구나 (       )을 가져다 주시는 하느님의 능력입니다. -로마 1:16

    ② 하느님과 올바른 (          )를 가질 수 있는 사람은   (         )듣기만 하는 사람이 아니라 율법대로 실행하는 사람입니다. 로마 2:13

    ③ 하느님께서는 그리스도(          )를 통해서 모든 사람을 죄에서 풀어주시고 당신과 올바른 관계를 가질 수 있는 (          )을 거저 베풀어주셨습니다. -로마 3:24

    ④ 공로가 있는 사람이 받는 (        )는 자기가 마땅히 받을 품삯을 받는 것이지 결코 (        )로 받는 것은 아닙니다. -로마 4:4

    ⑤ 하느님께서 잘못을 (         )해 주시고 죄를 덮어두신 사람들은 행복하다. 주께서 죄없다고 인정해 주시는 사람도 행복하다. -로마 4:7-8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정답(2022년 6월 5일 성서 퀴즈)

    ①복음, 구원 ②관계, 율법 ③예수, 은총 ④보수, 선물 ⑤용서

    Profile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598 청지기 5 2022-08-07
3597 청지기 38 2022-08-01
3596 청지기 114 2022-07-24
3595 청지기 323 2022-07-19
3594 청지기 356 2022-07-11
3593 청지기 613 2019-05-26
3592 청지기 618 2019-05-19
3591 청지기 672 2022-06-19
3590 청지기 681 2019-05-05
3589 이필근 687 2012-01-13
3588
감사 +6
이병준 738 2012-07-24
3587 수산나 743 2012-03-21
3586 손진욱 746 2012-06-11
3585 김진현애다 747 2012-04-08
3584 † 양신부 749 2010-07-08
3583 김장환 엘리야 749 2011-03-07
3582 청지기 755 2020-05-24
3581 청지기 756 2011-11-29
3580 청지기 756 2019-07-21
3579 청지기 757 2020-05-05
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