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대한성공회 제자교회대한성공회 제자교회

  • 금주의 찬양 - 성가 110 ~ 118장
  • 조회 수: 65, 2019-03-04 20:47:37(2019-02-20)

  • 110장.jpg


    Immense caeli Conditor

       우리 성가책을 눈여겨보시면 110, 112, 114, 116, 118 장이 모두 가사만 다르고 완전히 똑같은 악보인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악보 제목 우측을 보시면 “요일”이라고 적혀있는데, 위 노래들을 각각 월요일부터 금요일 저녁기도에 사용하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110장 가사의 원 제목은 “Immense caeli Conditor”입니다. “위대한 하늘의 창조자“정도로 번역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 기도문은 1632년에(교황 우르반 8세 때) 개정된 성무일도(Officium Divinum)에 실려 있고 천주교회에서는 월요일 저녁기도에 씁니다. 한 주일의 두 번째 날 즉, 월요일이 하나님께서 하늘을 창조하신 둘째 날이니까요(창세기 1장 6-8). 곡조는 제1선법으로 되어있는 아주 전통적인 평성가(plainsong)입니다. 아마도 족히 천년은 묵은 곡조일 겁니다. (교회선법에 대해서는 기회가 있을 때 조금 상세히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그렇게 오랜 세월 동안 교회를 통해 전해진 찬송을 21세기를 살아가는 우리가 노래한다는 것이 조금 놀랍지 않으세요? 모든 교회와 성도들의 상통함을 이런 데에서도 찾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평일 저녁 기도하실 때에 요일에 맞추어 성가 110~118장을 불러보시면 어떨지요.
    성가대장 김바우로

    Profile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269 청지기 67 2019-02-24
3268 청지기 37 2019-02-24
3267 청지기 43 2019-02-24
청지기 65 2019-02-20
3265 청지기 34 2019-02-20
3264 청지기 43 2019-02-20
3263 청지기 44 2019-02-20
3262 청지기 89 2019-02-20
3261 청지기 91 2019-02-11
3260 청지기 143 2019-02-11
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